챌린지12기 마른체질, 건강하고 맛있는 간단한 식단으로 지속할 수 있겠어요

hali****
2023-10-15
조회수 280

체력이 바닥인 상태에서 뭐라도 해야겠다싶어서 신청했어요

최근 일여년동안 이런저런 집안의 큰일들을 겪으면서 식사를 잘 챙기지 못했고, 안 그래도 마른체질인데 살도 많이 빠졌고 그 이상으로 체력이 바닥으로 곤두박질 쳤어요

아침에 일어날때 기운이 없어서 산 송장의 느낌으로 일어났었고 집안에서라도 좀 움직여야 근육에 힘이 들어가면서 기운이 났어요. 간단히 맨몸운동을 해도 워낙 체력이 떨어져있어서 힘들었고, 그만큼의 칼로리보충도 안해줬기때문에 운동을 지속하기도 어려운 상황이었어요.

무슨 변화의 계기가 있어야겠다싶어서 이번 챌린지 신청하게 됐고요

2주동안은 고기 먹는게 힘들었어요. 챌린지하니까 이어갔었지 혼자했으면 아마 예전처럼 반찬보다도 밥만 더 많이 먹는 탄수중독으로 갔을거 같아요. 2주가 지나가면서 저의 입맛에 맞는 고기(다짐육)을 찾으면서 지금 온 식구가 2주째 다짐육만 세끼를 먹는데도 다들 아직도 제일 맛있대요ㅎㅎ 

한번 입맛이 찾아지니까 조금밖에 못 먹겠던 한끼의 식사가 자연스럽게 양이 점점 늘고 입맛도 땡기고 그러면서 다른 종류의 건강한 카니보어식도 땡기고 식단도 다양해지고 있어요

온몸에 기운이 많이 생겼어요~오늘 아침엔 신랑이 저보고 얼굴에 살이 좀 붙었다하고 제가 봐도 그렇고요~ 

그래도 뭐든 식단에서 제일 중요한건 영앙과 지속성인데.. 조리하기에도 간단하고 그러면서도 포만감 있고 건강하게 맛있고,  온식구들도 잘 먹고... 카니보어하면서 생각보다 다양하게 먹을게 많다는게 당연한건데도 몰랐던게 이상하다 들어요~

이번에 4주가 끝나고나서도 쭉 할거예요!  

카니에 대해서 거의 아무것도 모르고 시작했는데 4주가 끝날쯤되니까 다른사람들의 글로만 봤던 경험들이 뭔지 알겠고, 몸으로 느끼면서 이게 저랑 잘 맞고 좋다라는 걸 알았어요~ 아이들이 많이 크기전에 알게되서 그것도 감사합니다. 4주동안 수고하셨습니다 비비안님~! 감사해요



0